요즘 주말 쇼프로에서 가장 괜찮은 노래는

가인의 피어나 인 것 같은데

이상하게도

막상 이 무대를 보려고 하면 거부감이 느껴지고

보면서도 영 답답하더군요

 

아무래도 안무에 문제가 있는 것 같습니다

가인이 계속 꾸물꾸물하는데 그게 영 노래와 안 맞는 느낌

그러지 말고

그냥 마이크 하나 들고 무대에 서서 발랄하게 부르는 게

훨씬 분위기가 살지 않을까 싶네요


지금은 한 마디로

안무의 느끼함과 노래의 발랄함이 충돌한다고나 살까요

 

 

 

얼마 전에 안경점에서 안경 맞추다 느낀 건데

현아의 아이스크림이 묘하게 사람 몸을 흔들더군요 ^^

 

 

 

 

 

 

 

 

 

 

 

 

 

 

 

 

 

 

 

 

 

 

 

Posted by 하재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전 그 반대 2012.11.13 23:58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가인의 피어나 훌륭하던데요 무대도 뮤비도 곡도^^ 표정연기도 너무 잘하고
    현아는 버블팝이랑 별 다를거없는 컨셉과 곡 진부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