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OA의 설현과 지민이 케이블채널인 온스타일의 채널 AOA’라는 프로그램에서 안중근 의사를 몰라봤다고 해서 맹비난을 당했다. 지민은 처음에 안창호 선생님이라고 했다가, 제작진이 이토 히로부미라고 힌트를 주자 긴또깡이라고 했고, 재차 이토 히로부미라는 힌트를 주자 이또 호로모미?’라고 했으며, 설현은 도요토미 히데요시를 검색하다가 안중근 의사라는 답을 겨우 찾아냈다고 한다.

 

어떻게 안중근 의사도 몰라볼 수 있느냐는 지적이 쏟아졌고, 설현과 지민은 무지를 사과했다. 그런데 안중근 의사를 정말 긴또깡으로 알았던 걸까?

 

그렇다고 보기는 어려운 게, 같은 프로그램에서 신사임당이나 김구의 얼굴은 정확히 알아봤기 때문이다. 이건 어느 정도의 공부가 돼있다는 뜻이다. , 안중근 의사의 사진을 보고 처음에 안창호라고 한 것은, 헷갈리기는 했지만 어쨌든 독립운동과 연관 있는 분이라는 건 인지했다는 의미가 된다.

 

그 상황에서 긴또깡이라고 했고, 제작진이 이토 히로부미라고 하자 이토 호로모미?’라고 한 것이다. 이건 일부러 막 던졌다고밖에 볼 수 없다.

 

 

설현이 도요토미 히데요시를 검색하다 안중근 의사를 찾아냈다는 것도 이상하다. 제작진은 이토 히로부미를 힌트로 줬는데, 이토 히로부미를 검색하면 연관어로 도요토미 히데요시가 등장하고, 도요토미 히데요시를 치면 안중근 의사가 등장하기 때문에 이런 경로로 찾은 것 같다고 언론은 풀이했다.

 

하지만 이토 히로부미에서 도요토미 히데요시로 넘어간 것이 어색하다. 이토 히로부미 연관어로 안중근이 분명히 뜨기 때문이다. 안중근이 떴는데 도요토미 히데요시를 검색할 이유가 없다. 애초에 김구를 맞췄고, 안창호라는 이름을 댈 만큼 기본 소양이 있었다면 안중근이라는 이름을 보는 순간 바로 알아챘을 것이다. 그러므로 설현도 일부러 도요토미 히데요시라는 엉뚱한 키워드를 검색했다고 추측할 수 있다.

 

즉 설현과 지민이 긴또깡, 이토 호로모미, 도요토미 히데요시 등을 정말로 안중근 사진의 주인공이라고 여긴 것이 아니라, 그냥 막 던진 이름들이었을 가능성이 높다는 이야기다. 특히 긴또깡은 안중근 의사의 사진을 보고 안창호 선생을 연상하다 자연스럽게 그 다음 대안을 떠올리기 매우 힘든 이름이다.

 

사진의 주인공이 독립운동 관련 인물이라는 걸 인지했을 가능성이 높은데, 그 상황에서 일본어식 이름이 매우 어색하다는 걸 스스로 알아챘을 것이다. 그걸 알고 일부러 일본어식 이름을 던졌을 수 있다.

 

그것이 웃긴다고 생각했기 때문일 것이다. 이 점이 문제다. 예능퀴즈에서 엉뚱한 답을 던지는 걸 대단히 웃기는 일이라고 생각하는 악습이 퍼져있다. 제작진부터 그런 관습에 젖어있으니 이번 해프닝도 편집하지 않고 매우 재밌다고 생각하며내보냈을 것이다.

 

과거 한 여배우가 캐나다 아래에 있고 수도가 워싱턴인 나라를 태국이라고 답했다가 큰 비난을 받았었다. 억지스럽게 일부러 틀리는 게 눈에 보였기 때문이다. 옛날 한창 때의 ‘12도 시청자를 괴롭게 할 정도로 억지스럽게 퀴즈를 틀렸고, ‘무한도전에서도 너무 작위적으로 무지를 내세울 때가 종종 있었다. 예를 들어 정형돈이 파라다이스를 패러다임으로 헷갈린 적이 있었는데, 대단히 억지스러운 장면이었다.

 

걸그룹에선 한선화가 한때 백지 캐릭터로 뜨다가 금방 식상함을 초래했다. 모든 문제에 아무 답이나 막 던졌기 때문이다. 무지도 얼마 전 무한도전뇌순녀뇌순남 특집처럼 진정성이 느껴져야 웃긴다. 작위적으로 막 던지는 건 어쨌든 뒤끝이 안 좋다.

 

 

이번 일을 참사로 키운 것도 바로 그 작위적 예능욕심이었다. 사진을 몰라볼 수도 있고, 창졸간에 헷갈릴 수도 있다. 안창호로 착각했다가 더 이상 떠오르지 않으면 모른다고 했으면 넘어갈 일이었다. 그런데 긴또깡. 이또 호로모미 등 무리수를 남발하다 네티즌을 자극했다. 안중근 의사를 모르는 것보다 긴또깡이라고 한 게 더 큰 공분을 불렀다. 안중근 의사의 사진을 놓고 희롱한다는 느낌을 줬기 때문이다.

 

설현과 지민은 처음에 바로 이 부분을 놓쳤던 것 같다. 그래도 조금 후에 문제를 인지했는지 편집해달라고 요청했다고 한다. 황당한 건 제작진의 태도다. 그들은 그런 요청을 받고도 그냥 방송했다고 한다. 걸그룹보다 제작진의 태도가 더 문제인 것이다. 퀴즈에서 어처구니없는 오답을 막 던지면서 무식을 드러내는 것이 무조건 웃긴다는 도그마에 빠져있었던 것으로 보인다.

 

그렇게 막 던지는 것도 소재를 가려가며 해야 한다는 것을 몰랐던 것이다. 예능제작업계가 무지와 오답 막던지기가 웃긴다는 고정관념에 빠져있는 한. 그리고 역사적으로 예민한 이슈에 대한 이해수준을 높이지 않는 한, 퀴즈 참사는 계속 터질 것이다.

 

 

Posted by 하재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디워 토론할 때는 "충무로가 비록 조폭영화만 만들더라도 충무로를 지켜줍시다" 했던 사람이 왜 예능은 까고 있나. 억지스럽게 웃기려 하더라도 예능피디들은 지켜줘야 일관적이지.

  2. 이사람 보고 있으면 그냥 연예계에 이슈 생길 때마다 숟가락 하나 올리는 일이 "문화평론가"가 하는 일 같다.

  3. 언제적 디워 얘기를..

    그때 당시 웬만한 사람 다 디워를 편들었지..

    그노무 민족주의..

    지금 생각하면 그 개 망할 영화를 옹오하다니 나 스스로도 부끄럽다..

    근데 저 설현 안중근 사건?도 십년 정도 지나면 별거 아닌걸로 열불냈던것에 부끄러워할 젊은 사람들 많을끼야..

    참..연예인의 국가관까지 사상검증하는 꼴이란..

    그까짓 그 무신 홍보야 때려치면 될것이고..

    젊은사람 생각등을 옅보기 위해 네이트에 자주들락거리는데 거기서만 개지랄 발광들을 떨더만..

    하여간 젊은이들의 국가주의 광기는 꼰대들 저리가라야..

  4. 하여튼 제발 이런 인간들은 기사라고 하지말았으면좋겠다.
    연예기자들은 대체 왜 있는거냐 개소리들밖에 못하면서

    오늘도 전화인터뷰로 무슨 유로비전에서 우크라이나 가수는 실력보다 정치적인 이유로 1등했지
    실질적으로는 임다미가 1위라는 말같지도않는 개소리하는데
    시대가 어느때인데 아직까지 제식구감싸기식 한국애들 빨아재끼는 말만할꺼냐?
    게다가 한국계 외국인들도 혈통적으로 접근해서 언론플레이하려는 짓거리도
    하고앉아있네

  5. asdasd//

    너무 민족주의가 오글거리는 건 사실이지만...

    실력으로는 임다미가 1위가 맞아요..

    그 우크라이나 타타르족 가수, 반러시아 대중정서에 힘입어 1등한거로 보여요..

    하지만 그 호주가수가 한국계라는 이유로 tv뉴스 소재로 나와 마치 국위선양이라도 한것처럼 보도를 하는데.. 그 후진적인 국뽕 민족뽕 참 진절머리나요..

    여담이자만 임다미 곡 "super love"는 제가 즐겨듣는 곡이랍니다.. 좋습니다 한번 들어보세요..

    참 글에 일관성이 없죠.. 사실 저도 국뽕에 약하거든요..

    하지만 tv등 대중매체가 대중의 원초적인 욕망 국뽕, 민족뽕에 호소하는 건 분명 문제가 있어요..

    어쨌든 저 '안중근' 사건은 예언자 '마호메트'를 모욕한 사건과 비슷한 대중들의 광기 한 단면을 연상시킴

    어떤 사람들은 그거랑 그거랑 같냐 라며 따지겠지만 대중들이 지난 역사적 특정인물에 대해 신성시, 성역화 하는 면에서 똑같음..

    아니 오히려 더 심함.. 왜냐면 저 연예인들은 안중근을 모욕은 커녕 걍 몰랐을 뿐임..

    사람의 역사지식까지 단죄하는 대중병리현상은 전세계 우리나라밖에 없음.. 참 안타깝다..

  6. 내가 도저히 이해가 안돼서 사건의 뿌리를 찾아 네이트 댓글을 뒤지던 중 그 핵심 뿌리라 할만할 댓글을 찾았음.. 이제야 이 괴상망측한 사건의 이유를 알겠음.. 한마디로 젊은 여자들의 질투,열등감의 폭발..

    아래는 네이트 모 여자 이름의 댓글을 고대로 복사한 거임.


    아무개 왈//
    솔직히 말 할게요 댓글 잘 안 다는데 
    그래요 저 설현씨 그냥 싫었어요 특히 좋아하는 남자,여자 연예인 없구요 싫어하는 연예인도 없는데요
    그냥 여기저기 언플로 대세라는 둥 특히 광고도 그렇고
    정말 대단한 여가수다 세뇌 시키는 것 같아 반감이 있었어요 제 주위 여자 남자 친구들도 마찬가지 이구요 
    정말 헉 소리 나게 이쁜 것도 매력도 모르겠구요
    그런데 이 와중에 이런 일까지 터지네요
    눈물로 호소 하면 그런 방송 태도가 몇일 만에 용서가 될까요
    지민씨도 지민씨지만 설현씨는 제작진이 핸드폰 안 된다고 극구 말 하는데도 계속 검색하고 그러면 문제 푸는 의미가 있나요 우리 시험 볼때 옆에 책 두고 시험 보는 거랑 뭐가 다르죠~? 그래도 지민씨는 이리저리 혼자서 답 써내려 가던데 마지막 이순신 장군도 거북선 하니까 지민씨는 이순신 딱 답하던데 설현씨는 그 와중에 핸드폰 검색 하더니 팔로알토~?? 사진 보면 몰라요~? 에휴
    팔로알토가 뭔가 해서 저두 검색 했더니 .. 에휴
    정말 답 없네요
    그 와중에 뮤직비디오도 논란이던데 그러면 돈을 더 투자 해서라도 그 부분만 다시 찍어도 됐잖아요 울 나라 차 아니라도 괜찮아요 하필 ..
    그리고 이젠 뉴스에서 조차도 문제가 제기 되는 마당에 
    너무 성급하게 나오시는 거 아니에요~? 한참 뜨겁게 논란 되고 있는데 불난 집에 부채질 하는 것도 아니고

  7. 이딴거 신경쓸 시간에 니들 인생이나 다시 생각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