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가 여태껏 자신에게 청혼한 사람이 없었고, 3년 안에 결혼하고 싶다고 말했다는 기사가 나왔다. 이 내용 자체야 이효리의 사생활이니까 그런가보다 할 일이다. 문제는 이런 기사가 나온 시점이다. 왜 지금이어야 하는가?


이효리는 얼마 전 희대의 표절 사건에 연루됐다. 물론 이효리는 피해자이지만 프로듀서로서의 책임에서 100% 자유로울 순 없는 처지다. 그래서 이효리도 스스로 ‘도의적 책임’이란 말을 한 것 아닌가. 게다가 표절 인정 시점이 너무 늦은 것으로 인해 따가운 시선까지 받고 있는 상황이다.


벌써 방송에 나와서 사생활 토크를 하며 환한 웃음을 보여줄 때가 아니란 소리다. 이 기사는 이효리가 <하하몽쇼>의 첫 회 게스트로 출연한다는 것을 알리는 내용이었다. 그렇다면 이효리는 비슷한 시기에 두 개의 예능 프로그램에 첫 게스트로 나선다는 얘기가 된다.


유재석의 새로운 프로그램에 첫 게스트로 나선다는 기사를 봤을 때도 무리수라는 느낌이 들었다. 유재석과 이효리 모두에게 마이너스가 되는 선택이었다. 그래도 사전에 정해졌기 때문에 어쩔 수 없는 일일 수도 있겠다는 생각을 했었다. 그런데 연이어 <하하몽쇼> 게스트 출연 기사까지 뜬 것이다. 이연타다.


이효리의 그 명석한 판단력은 어디로 간 것일까? 도의적 책임을 말한 지 얼마나 됐다고 이렇게 예능의 여왕 행보를 한단 말인가. 숙여야 할 때 적절히 숙이는 모습을 보여주지 못하면 역풍을 맞는다.


너무 쿨하고, 너무 당당한 모양새다. 표절 사태는 쿨하게 잊을 수 있는 일이 아니다. 당사자가 지나치게 당당해서도 안 된다. 비록 본인도 피해자이지만 어쨌든 대중 앞에서는 죄송하게 생각한다는 느낌을 줘야 했다.


이효리더러 예능에 나오지 말란 소리가 아니다. 은퇴하라는 말은 더더욱 아니다. 조금이라도 자숙기간을 가져야 한다는 뜻이다. 이효리도 피해를 당했다는 것을 대중이 느끼도록 해야 한다.


무조건 톱스타를 내보내 새 프로그램을 띄우겠다는 방송사의 고집일 수도 있다. 그렇다면 이효리 죽이기에 다름 아니다. 출연자를 늪에 빠뜨리면서 프로그램 띄우는 구도인 것이다. 안될 일이다. 표절을 인정하기 전에 이미 결정된 방송일 수도 있는데, 그 경우라면 상황이 악화됐으니 일정을 조절하는 것이 좋다. 상황이 매우 나쁘다.



이효리는 이번에 실질적인 앨범활동 기간이 다 끝난 후에 표절을 인정했다. 이효리의 의도와 상관없이 객관적인 시점이 그랬다. 표절 사태가 아니었어도 이효리가 더 이상 음악프로그램의 주인공 역할을 할 수 없었을 것이다. 그래서 앨범활동 정리가 대중에게는 이효리가 당한 피해로 인식되지 않는다.


만약 치티치티뱅뱅 활동 초기에 이효리가 표절을 인정하며 활동을 접었다면, 엄청난 충격이었을 것이고 이효리에 대한 동정론도 크게 일었을 것이다. 그랬다면 지금쯤 활동을 재개하는 구도도 그리 크게 이상하지는 않다.


하지만 위에 언급했듯이 앨범활동 기간이 끝난 후에 표절을 인정했고, 어차피 시효가 다 된 앨범활동을 정리했으며 지체 없이 예능퀸으로 복귀하는 구도가 만들어지고 있다. 이건 자숙이 아닌 승승장구, 위풍당당 아닌가.


이효리의 속사정이야 어떻든 구도가 그렇다는 말이다. 안 좋은 구도는 언제나 안 좋은 결과를 가져오는 법이다. 이효리든, 소속사이든, 방송사이든, 왜 이렇게 조급한가?


이번 앨범의 컨셉은 이효리의 트렌드 리더로서의 위상을 과시하는 것이었다. 프로듀서로서 음악적 역량이 알려지기도 했다. 검색해보니 이런 가사들도 있었다.


비슷하게 날 따라해 허락도 없이


난 달라 항상 앞서나가니까


아무리 날 따라해 봐도 나는 매년 나는 매번 앞서가는 걸


같은 rhyme 같은 fashion 같은 sound 이제 지겹지도 않니 너만의 뭔가 만들어봐


뭔가 특별한 이런 나만의 sound 한번도 들어보지 못한 new style 21.


이런 컨셉에서 터진 표절 사건이어서 특히 더 뼈아프다. 그래서 대중의 시선도 더욱 차갑다. 단지 기계적으로 기획사가 주는 노래만 부르는 사람이었다면, 가수를 향해 대중이 강도 높게 질타하지도 않았을 것이다. 이효리는 그 이상의 카리스마로 인기를 끌었고, 지금의 질타는 그에 따라 당연히 져야 하는 업보다.


어려운 일이 아니다. 이효리도 방송 활동에 차질을 빚는 등 피해를 입었으며, 비록 본인이 피해자이지만 도의적 책임을 지고 자숙한다는 구도만 만들어주면 된다. 그렇게 오랜 시간이 필요하지도 않을 것이다. 쉼 없는 예능퀸 행보는 무리수가 아닐 수 없다. ‘너의 말이 그냥 나는 웃긴다’는 네티즌의 냉소를 초래할 수 있다. 이효리, 소속사, 방송사 모두 바람직한 구도를 생각해주기 바란다. 이미 결정된 편성을 정 물릴 수 없다면 차후 행보라도 조심해야 한다.


Posted by 하재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고두박 2010.06.30 09:15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하하몽쇼는 4월에 이미 촬영해둔거라고 하더군요.
    어쩔수 없겠죠. 방송사에서 방영을 결정했으니
    방영의 권리가 방송사에있지 이효리에겐 없으니까..

    유재석 예능같은경우에는 이미 사건이 터지기전
    계약이 된거라 어떻게 될지 모르겠습니다만.
    이효리 스스로도 내키진 않을것 같습니다.

    • 표절하는 가수나 쉴드치는 팬이나 2010.07.08 13:17  수정/삭제 댓글주소

      앨범으로 벌돈다벌고, 방송중단으로 금전손해보긴싫고, 유재석 프로재미있으면 그 덕에 표절문제 묻어가고...어떻게 자기 이익은 하나도 포기하는게없는지 ...

      예능프로 열심히하면서 자숙하겠습니다 이건가? 표절효리팬들 약속 의리때문에 런닝맨 출연한다고 댓글달지마라..자기 이익되는것만 의리냐?

    • 이효리,, 도덕불감증.. 2010.07.09 09:39  수정/삭제 댓글주소

      이효리하면 떠오르는 단어
      도덕불감증..

      양심이라는건 갖고사는지 참;;;;
      ㅉㅉㅉㅉ

  2. 책임있는 행동 2010.06.30 10:39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동감합니다. 이효리씨 팬이었는데 이번에 일련의 사건들로 큰 실망을 했습니다.
    앨범 발표하자마자 표절이라는 의심이 있었고 외국 원작자들도 여러번 접촉시도했던 것이 분명했는데 표절 인정은 너무 늦었죠. 그것도 노래 제목까지 비슷하고 거의 전곡이 비슷한 번안곡 수준의 표절이었죠.
    이효리씨가 몰랐다고 치더라도, 어쨋든 앨범의 반수이상의 곡 표절 인정했다면 한동안 자숙하는 모습을 보여야 합니다. 바로 예능 출연하면 욕 먹을 게 뻔한데 쉬어가는게 현명하죠. 예능 속 효리씨 캐릭터가 겸손한 모습들도 아니고요.

  3. 표절 효리 2010.06.30 11:53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공인이 사회적 좋은 모범을 보여야함은 대중의 인기를 기반으로 막대한 금전적이득을 얻기때문입니다. 앨범활동통해 금적적이득 얻을것 다얻은후 인정한 표절은 그리 썩 좋아 보이지 않습니다. 이효리는 잘못이 없거나 혹은 그러고싶지 않은데 소속사나 방송국때문이다라는 감싸주는 팬심또한 그리 좋아보이지 않습니다. 신인도아니고 연예계에서 10년이 넘은 이효리입니다. 이효리가 몰랐다고 믿는 혹은 믿고싶어하는 사람들이 있다는것이 놀랍습니다. 본인은 몰랐다 주위의 잘못이다로 핑계대기엔 너무 속보입니다. 표절인정 한마디했으니 이건 됬고 예능가서 돈벌어야지 울라랄하는 태도는 아니다 싶습니다

  4. 일단 하하몽쇼는 4월에 이미 녹화를 해둔것이고
    유재석 프로그램 같은경우도 이미 약속을 해둔것이니
    취소하기가 그렇지 않았을까요 게스트 섭외가 한번에 뚝딱 되는 쉬운일도 아니고
    만약에 또 이효리가 약속 펑크냈다고 했다면 그거가지고도 욕했을거 같네요.

    뭐 그렇다고 이효리 팬도 아니고 옹호하고 싶은 마음도 없는데
    그냥 방송 출연은 어쩔수 없었던거지 뻔뻔해서는 아닌거 같네요.

    뻔뻔한건 뭐 누가봐도 심각한 표절상황속에서 치티치티뱅뱅 활동을
    계속 했다는 점이 뻔뻔한거겠죠. 당분간은 앨범활동도, 방송활동도
    중단하는게 현명한거 같네요. 시간이 약이겠죠.

    이참에 어디 유학이라도 가는게..

  5. 12곡 가운데 6곡이 표절이라면 이건 치명적입니다.
    몰랐다고 하는 것도 대중이 신뢰하기 힘들구요.
    꽤 영리한 그녀가 이번엔 치명적인 실수를 한 것 같습니다.
    회복하려면 상당한 기간이 필요할 것 같네요.
    사회가 막장으로 가고 있긴 하지만 점점 '윤리성'에 대한 기준이 높아지고
    있다는 걸 연예계도 알았으면 하네요.

  6. 표절.. 실망 그자체.. 자숙...자숙!!

  7. 글쎄... 2010.07.01 23:09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그냥 냅둬요...망해서쪽박을 차든...유학가서 쳐박혀있던...
    다들 못씹어서 안달난 사람같아요.ㅡ.ㅡ
    다 자기인생이고 자기가 뿌린대로 거두는거죠...
    솔직히 대중들이 효리보고 이래라 저래라 해서 움직이겟나요?
    막말로 대중들도 누가 이래라 저래라 해서 하나요?
    마찬가지입니다.
    자기 맘먹기 다름인거죠~이런글은 그닥 그냥 소리없는 불만의 아우성같네요.
    대중들의 아우성의 일부분 극히 일부분.

  8. 이효리씨의 열성팬도 아니고 그저 패떳에서의 이효리씨의 모습들을 보며 내심 행복했었는데 ,이제는 이효리씨가 걱정이되서 잠까지 안오네요 ..제가 이정도이면 당사자는 어떨지 심히 걱정이됩니다 ..요즘 연예인 자살이 심각한데 ,, 너무 잘못을 추궁하는 쪽으로 몰아가면 본인이 얼마나 괴로울까를 한번 생각해보았으면 좋겠습니다 ..저도 이효리의 예능나들이가 심히 걱정이되고 ,좀더 지켜봐야 알겠지만 이효리씨가 지혜롭다면 이번사태를 잠재우기 위해서라도 조금은 사태를 지켜보면서 신중히 행동해야 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앞으로가 더 중요한 것 같네요 .

  9. 개 멋같은 것들 2010.07.02 11:51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흠.. 미친 년.
    미친 앵무새 같은 년. 몇 년 해 먹다보니..
    연예계 를 파악하게 됐나.
    ...................................
    보지.

  10. 자유인 2010.07.04 10:17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유재석씨는 참 착해요~ㅎㅎ
    무한도전팀 모두 정말 좋은듯...하하만 빼구ㅠㅜ
    유재석씨 오래오래 방송했으면 좋겠어요~ㅎㅎ

  11. 잘못을 추궁하는게 2010.07.04 15:39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잘못된겁니까? 팬들이 이효리씨가 한 잘못을 추궁하는게 잘못이에요?
    공인이 그것도 연예인 중 최고라 할 수 있는 이효리씨가 분명히 책임져야하는 상황에서도 피해자라면서 피하려고 하는 저 행동을 그럼 그냥 용서해야 합니까?
    잘못을 했음 추궁당하는게 맞고 사과하는게 맞는겁니다.
    공식적으로 사과는 했습니까? 자신의 잘못이다 자신이 부족한거다라고 말하기는 했나요? 자살? 연예계가 힘든건 다들 알겁니다. 그런게 무서우면 왜 합니까?
    잘못이라도 저지르지 말던지. 도대체 표절시비가 몇번째입니까? 피해자일수도 있겠죠. 피해자입니다. 이효리씨도. 하지만 피해자는 우선 팬들입니다. 최고의 여가수로써 좀 떳떳하게 행동 하세요. 그저 패션 아이콘 어쩌고저쩌고가 아닌 가수로써 말입니다. 실력도 추궁받고 음악도 추궁받는 이효리씨..

  12. 이효리가 예능퀸??? 2010.07.04 22:49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별로 재미있다고 느껴본적이 없는데?
    아~한번 있다.패떳,유재석라인일때 동료들이 챙겨줘서 좀 재미있게 보인거?
    엄정화보다 더 늙어보이는데

  13. 이런거 욕먹는거 싫다면 공인이랍시고 깝치지말아야지 2010.07.04 22:51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툭하면 공인이랍시고 떠드는것들이
    아쉬울땐 사새활입네 머네
    돈은 필요하고 듣기 좋은 관심만 바라는건 너무 이기적인거 아냐?
    이런소리 듣기싫으면 걍 잠적하고 나오지말라고~
    그럼 신경도 않쓸테니까

  14. 사건일지 2010.07.04 23:10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http://gall.dcinside.com/list.php?id=leehyolee&no=103075&page=&bbs=

    이번 이효리 정규앨범 저작권침해 사건의 시간순서별 정리입니다.

    위 링크된 자료에서도 확인 가능하듯이, 이효리가 이번 사건에 대해 알게 된 시기가 결코 소속사 혹은 기획사와 같지 않을 뿐더러, 정작 일을 심도있게 알아봤어야 할 사건을 무마하려다 일이 커진 셈이죠.

    그리고 이 소속사는 이제 바뀌는 운명입니다. 다시 말해 이효리가 소속사를 옮기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님이 문제시하는 예능프로그램 복귀는 앞서 댓글에서도 알려주셨다시피, 이미 4월, 즉 이효리가 이번 저자권 사건의 실체에 대해 알기전 일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효리가 선견지명이 있어서 예능을 관둬야 했다는 건지, 혹은 방송편성을 못하게 해야 했다는 건지...너무 억지스러워요.

    이미 사전녹화가 되어 있었고, 이후 프로그램의 진행여부는 제작진의 몫이죠. 결정권한 역시 그렇구요.

    • 손해는 전혀보지 않으려는 이기심이 문제 2010.07.06 14:41  수정/삭제 댓글주소

      잘못은 누구나할수있지만 그잘못을 책임지는 모습이 그 사람을 평가하는 기준이 됩니다.

      자신의 실수를 알았을때 금전적손해를보더라도 앨범활동중지했던가 아니면 계약위약금을 물더라도 출연방송중지하는것이 공인으로의 책임감을 보이는것이지요.

      팬인모양인데..유재석프로 런닝맨에 이효리 나오면 이젠 변명할 건덕지도 없겠구나. 표절시비후 녹화한것일테니.

      아무튼 표절효리야 돈좀 그만 밝히고 이젠 공인으로써 좋은 모범보이는것으로 사회에 좋은일좀하자

  15. 답은 하나..
    소속사가 빵빵하면 모든게 커버됩니다
    지금 온갖 언론매체에서 씹히는 이유는
    소속사 옴기는 과정이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