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홍철이 무한도전에서 하차했다. 음주운전으로 적발된 지 단 하루도 안돼서 내려진 결정이다. 정확히 혈중 알코올 농도가 얼마인지 아직 밝혀지지도 않았다. 전에 길이 하차했을 때는 0.1%로 면허 취소 수준이었지만, 노홍철의 경우엔 그보다 훨씬 경미한 수준일 수도 있다. 혈액 검사 결과가 나오려면 아직 기다려야 하는데도 노홍철은 하차를 전격 결정했고 <무한도전> 제작진은 받아들였다.

 

이런 경과를 보면서 새삼 화가 치밀어 오른 것은 정작 이렇게 전격적인 모습을 보여야 할 사람들은 자리에서 버티고 있는데 엉뚱하게 연예인들이 그 사람들 몫까지 다 책임지고 있기 때문이다. 상황이 이상하게 돌아가고 있다.

 

바로 공인들 말이다. 연예인 같은 ‘사이비’ 공인 말고 진짜 공인들. 국회의원, 장관 등 공직자, 정치인, 사회지도층 인사들의 무책임이 연예인의 무한책임과 비교된다.

 

 

노홍철은 주차한 차를 옮기다가 음주운전으로 적발된 정도의 사건으로 즉시 하차를 결정했는데 반해, 장관 등 고위공직 인사청문회장에선 ‘기억이 안 납니다’, ‘모르겠습니다’, ‘유감스럽게 생각합니다’ 정도의 발언만 하고 자리에게 뭉개는 사람들이 부지기수다. 웬만한 불법, 탈법 사례들 몇 건 정도는 그냥 ‘밑밥’으로 깔고 가는 분위기다. 만약 주차한 차량 옮기다 음주운전으로 적발된 사실이 있다며 국회의원 사퇴하라고 했다가는 비웃음이나 살 것이다.

 

요즘 삼성SDS 주식 대박 이야기가 화제다. 삼성가 인사들이 삼성SDS 상장으로 엄청난 거액을 챙기게 됐다는 뉴스다. 그런데 이것은 애초에 불법행위로부터 비롯된 일이었다. 삼성SDS 주식을 헐값에 관련 인사들에게 넘겼기 때문에 상장 후 거액을 챙기게 된 것인데, 이 부분은 이미 업무상 배임으로 유죄 판결을 받았다. 그런데도 결국엔 거액을 챙긴 것이다. 유죄 판결이 나오건 말건 부와 권세를 누리는 데에 별 지장이 없는 것 같은 느낌을 준다.

 

 

우리나라 국회의원들의 엽기적인 행각이야 더 말해봐야 입만 아프다. 국회의원들을 보면 ‘그 어떤 일이 있어도 우리에게 사퇴란 없다’라는 굳은 의지가 느껴진다. 의원이 경찰에 잡힐 것 같으면 동료들이 방탄국회도 열어준다.

 

장관 후보자나 장관들은 구설수에 올라도 국민의 원성보다 대통령 눈치를 더 살피는 것 같다. 아무리 질타가 쏟아져도 대통령의 신호가 있어야만 사퇴하는 것 아니냐는 지적이 종종 나온다.

 

이런 상황에서 일개 연예인인 노홍철은 일이 터지자마자 전격적으로 사퇴했고 제작진은 사후에 승인했다. 왜 한국에선 연예인이 ‘높은 분들’보다 더 큰 사회적 책임을 지는 걸까? 이건 뭔가 크게 잘못 됐다.

 

상황이 이렇게 된 이유는 국민들이 진짜 공인인 높은 분들, 지도층의 잘못엔 매우 관대한 반면, 사이비 공인인 연예인들의 잘못엔 서릿발처럼 엄격하기 때문이다. 그래서 과거 구설수나 범법행위에 연루된 사람이라도 고위직엔 쉽게 복귀하는 반면, 연예인으로의 복귀는 어렵게 됐다. 결국 연예인만 국민을 무서워하고 고위층 인사들은 국민을 우습게 아는 나라가 돼가는 것 아닐까?

 

 

Posted by 하재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공감하면서도, 한편으론 연예인사이에도 누가 잘못했냐에 따라 대중의 잣대는 달라지는 것 같아요.

    어떤 잘못을 했냐보다. 누가 잘못을 했냐가... 기준이 되는...

    마약하고 하루만에 복귀... 대중은 관대하게 용서하고 넘어가주는...

  2. 애국심이 과해서 가끔 불끈하다 욕을 바가지로 먹는 아픔이 있는 모 블로거 曰: "보통 연예인들은 도의적인 책임을 져야 하는 사건이 발생하면 방송에서 즉각 하차, 자숙기간을 갖는다. 이것은 검찰조사와는 별개로 이루어지는 일이다. 국민정서상 심각한 물의를 일으켜도 잘잘못을 세세히 따지지 않고 일단 자숙한다. 그렇기 때문에 검찰조사와 사실관계를 강조하는 MBC의 입장은 너무 한가하게 느껴진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

  3. 노홍철은 주차한 차를 옮기다가 음주운전으로 적발된 정도의 사건으로

    --> 디스패치의 집요한 취재를 통해,

    이 사건은 노홍철의 200미터 가량의 음주운전과 단속을 보고 도망까지 치려했음이 명명백백히 드러났습니다.

  4. 울지않아 2014.11.12 15:06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싸이는 강제 공인이라면서 (그러니까 강제출국이 맞다면섴ㅋㅋ앜ㅋㅋㅋㅋㅋ) 노홍철은 왜 사이비 공인?
    따불스탠다드 쩌네요.

    • 그 글에 이렇게 돼있는데요
      '원래 연예인은 공인이 아니지만 지금 싸이는 임시 공인이다'
      노홍철은 연예인이죠.
      글고 강제공인이니 강제출국이니 하는 표현들은 농담이지 세상에 강제공인이 어디 있겠습니까... 논문이면 농담을 안 쓰지만 칼럼에선 농담과장반어법 이런 것도 하게 마련이죠. 특히 블로그 글이라면 더욱요.. 표현 하나하나 맥락 끊고 떼어내 정색하고 걸고 넘어지면 한이 없고 가장 저열하고 소모적인 대화를 하게 됩니다 논지를 봐주시죠.. 암튼 요번 글의 논지는 우리나라 지도층이 연예인만큼도 책임을 안 진다는 거.. 노홍철은 떡밥입니다. -_-;;;

  5. 우리는 '어제의 슬픔'이 '오늘의 기쁨'이 되는 것을 두려워해야 합니다.
    사실상 사회가 변하지 않으면 사회지도층도 변하지 않습니다.
    그들에게는 '사회지도층'이라는 말이 참으로 부끄러워 하여야 할 것입니다.
    속된말로 '사회지도층'이 아닌 '사회권력층'은 아닌지요?
    자신의 높은 권력과 지위를 이용하여 자신보다 못한 위치에 있는 사람들에게
    함부로 하는 사람들이 어떻게 사회를 지도하고 지휘할 수 있습니까?
    결국 사상과 사고가 전부 미천한 자본주의로 머물러 있어서 그렇습니다.
    모조리 뿌리 뽑아 근절시켜야 할 것입니다. 사람이 먼저여야 하지 않습니까?
    왜 우리는 자본이 먼저여야 하고, 이내 집착을 하는 지 모르겠습니다.
    가난한 나라가 열등감에 사로잡혀 정말 아둥바둥하는 격이 아니면 무엇인지요.
    정말 안타깝고 슬픕니다.
    이 글을 읽고 계신 당신도 고독하게 싸우시고 계시는군요. 화이팅입니다.

  6. 저랑 생각하시는게 비슷하신 것 같아요 언젠가 술 한 잔 하면서 배우는 기회가 있으면 좋을 것 같습니다 5만원까지는 낼 수 있어요

  7. 글쎄요.. 2014.11.16 16:09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자본주의 사회에서는 돈이 곧 권력입니다

    1년에 일반 소시민의 몇백배의 돈을 벌때도 있는 연예인을 정치인과 비교하여 약자로 전제하는 건 어불성설입니다

    또한 따져보면 현대 사회에서 연예인 만큼 어린이 청소년에게 영향을 미치는 직업군이 또한 있을까요? 음주운전은 잠재적 살인 행위라고도 볼수 있습니다

    • 이 글은 지도층이 연예인만큼도 책임을 안 지는 세태를 비판한 내용입니다만,,, 연예인을 옹호한 것이 아니라요....

    • 댓글은 감솨... 2014.11.17 16:36  수정/삭제 댓글주소

      시비는 아니고 글쎄요...

      과연 연예인을 옹호하고픈 심리가 없었다 말할수 있나요?ㅋㅋ

      어쨌든 댓글은 감솨...

  8. 댓글로 소통하는 모습 귀엽네요. 고지식하고 농담도 못할분 일줄 알았는데 ㅎㅎ

  9. 댓글로 소통하는 모습 귀엽네요. 고지식하고 농담도 못할분 일줄 알았는데 ㅎㅎ

  10. 댓글로 소통하는 모습 귀엽네요. 고지식하고 농담도 못할분 일줄 알았는데 ㅎㅎ

  11. 네논에물대기 2014.12.27 20:07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만일 김흥국이나 김상혁 조형기가 음주운전했어도 이럴거요 ??

    사람따라 생각이 바뀐다면

    말마따나 자기논에 물대기식 생각아니오 ?

  12. 되게들 삐딱하네, 개인적인 생각을 쓰는 곳이고
    그와 반대되는 생각을 한다면 좋게 말하면 되지
    남의 생각에 딴지를 걸으시네
    그럼 반대로 님들 생각도 다른 사람들이
    이해 하기 보다 딴지 걸려고 하는건
    생각 안하나? 리플중에 연예인만큼 티비에서
    사람들이 보고 영향력 있다 하는데
    어른 아이들이 연예인만 보나요?
    국회의원들도 뉴스에서 보는데?
    말따라하면 연예인들은 자숙하고 방송에서
    하던일 다 물러나는데
    국회의원들은 뻔데기처럼 있는데
    당연히 더 욕하고 싶은 연예인대 국회의원
    둘중에 국회의원 이라는 생각이 드는데
    여기 리플보면 마치
    국회의원은 괜찮고 연예인은
    절대 안된다는 논리 같네
    자기들도 남의 말에 딴지 걸면서
    내말에도 딴지 걸겠지?

  13. 근데 결론은 주차하다 음주운전걸린건 팬들의 어의없는 쉴드였구 혈중알콜농도도 1퍼가 넘었다는거

  14. 쓰레기들하고ㅡ비교하면안돼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