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의유혹 제작진의 막장적 사고방식


23일에 ‘아내의 유혹 제작진, 막장이라는 표현 삼가해달라’는 기사가 나왔다. 내용인즉슨 이렇다.


'아내의 유혹' 제작진은 막장 드라마라는 일각의 지적에는 강한 거부감을 드러냈다. 책임 프로듀서는 "이 드라마를 일방적으로 몰아부쳐 막장드라마라고 비난하는 것은 잘못된 것이다. 그런 표현을 삼가해달라"면서 "대다수 국민이 즐기는 드라마를 공개적으로 막장이라는 언어중에서도 가장 심한 표현을 쓴다는 것은 마치 우리 사회가 희생양을 바라는 것이 아닌가 하는 느낌이 들어 씁쓰레한 기분을 지울 수 없다"고 불쾌감을 드러냈다.


그에 이어 또, "작가와 PD는 준비기간을 표함해 거의 1년에 이르는 기간동안 대본집필과 연출작업으로 거의 초죽음이 되다시피하며 일에 매달리고 있다"면서 "40분짜리 일일극을 매주 5개씩 만드는 작업은 매우 힘든 일이다",  "요즘 드라마가 광고 판매에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 그런 상황에서 '아내의 유혹'이 광고를 완판(完販)한다는 것은 대단한 성과다"라고 말했다 한다.


이건 정말 막장이다. 그러니까 정리하면 이렇게 된다.


<아내의 유혹>은 막장드라마가 아니다.

-> 왜냐하면 대다수 국민이 즐기는 드라마이므로

-> 또 제작진이 초죽음이 되도록 열심히 일하고 있으므로

-> 일일극을 만드는 일은 힘든 일이므로

-> 광고를 많이 팔았으므로

-> 그러므로 <아내의 유혹>을 막장드라마라고 비난하지 말라.


이게 도대체 무슨 소리인가. 국민이 즐긴다는 것은 시청률이 높다는 얘기다. 이 논리는 결국 시청률 높고 광고 판매 잘 했으면 막장드라마가 아니란 소리다. 이게 말인가?


막장드라마란 건 오로지 시청률만 높이려는 상업주의적 목적으로 극을 도식적/극단적으로 구성한 경우를 일컫는 말이다. 그런데 시청률 높고 상업적으로 성공했으니 극 구성과 상관없이 막장드라마가 아니란다.


이야말로 극단까지 간 막장적 사고방식이다. 시청률과 광고판매수익으로 가치판단까지 규정하려는 상업주의의 막장. 제작진이 이런 사고방식을 갖고 있으니 막장 드라마가 안 나올 수가 없다.


제작진이 열심히 일하고 있으므로 막장 드라마라는 비난을 말아달라는 말은 더 황당하다. 이 세상에 열심히 일하지 않는 사람이 어디 있나? 범죄자도 열심히 일한다. 비리사범도 자기 나름으로는 열심히 일했다.


가치기준이 흔들리고 있다. 제작진만의 문제도 아니다. 최근에 막장드라마에 대한 경계의 목소리가 커졌다. 그러자 도처에서 이어지는 반론이 있다. ‘나도 재미있게 보는 드라마인데 왜 막장이냐?’는 것이다. 심지어는 극을 재미있게 잘 만들었으니 막장드라마가 아니라 명품드라마라는 강변까지 나온다.


재미있으면 그만이라는 사고방식. ‘쾌락’과 ‘가치’를 구분하지 못하는 사회. 정말 막장으로 치닫고 있다. 저 기사로 제작진마저도 막장적 사회를 부추기고 있다는 것이 밝혀졌다.


지난 연말 시상식에서도 시민단체로부터 비난 받았던 어느 프로그램의 수상자가 반론을 제기한 적이 있었다. 우리들이 열심히 노력하는 모습을 보면 그런 비난을 못할 것이라는 반론이었다. 자신들이 열심히 노력하는 것과 그 내용의 가치가 무슨 상관이 있다는 말인가? 시민단체의 비난이 옳고 그르고와는 별개로, 그 수상자의 반론은 우리가 얼마나 ‘가치기준’이 무너진 시대를 살고 있는가를 실감케 했다. ‘열심히 해서 재밌게 해줬으면 그만 아니냐! 내용은 왜 따져!’


시청률 높고 광고 많이 팔았으니 막장 드라마 아니라는 제작진의 사고방식은, 결국 연말 시상식 때 시청률 높고 광고 많이 팔아준 배우에게 연기상을 안기는 해괴한 풍토로 연결된다. 정초부터 막장으로 시작해서 연말에 막장으로 끝나는 앙상한 드라마왕국 대한민국이다.

Posted by 하재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뭐 경제만 살리면 돼지요 --; 쯧... 씁쓸합니다.

  3. 저런놈 싸가지없는놈 2009.01.27 09:44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야! 유가야 너 한국에 오지마 ,, 쓰레기 같은넘,,,

  4. 작금에빗대어 2009.01.27 13:13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네 시청율, 극제작을 위한 노력은 막장인 내용과는 아무런 연관이 없지요..

    제작진의 가치기준의 혼란을 탓함에 있어 다만 반성할 내용이 제작진의 인식의 문제

    뿐아니라 막장이 주는 말초적 즐거움에 빠져있는 저같은 일반인에게도 일말의 책임이

    있다는 거겠죠. 자극적이지 않으면 성공할 수 없는 지금의 상황을 만든것은 어쩔 수 없는

    우리의 잘못이니까요... ㅠ 아.. 너무 길들여져진건가..ㅠ

  5. 비밀댓글입니다

  6. 왕의남친 2009.01.28 01:24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저는 이거......... 그냥 마음을 비우고 편하고 생각없이 봅니다.
    역시 그게 제일 좋은 것 같아요.

  7. 불륜에 복수에 사기가 난무하는 드라마가 막장이 아니라니
    옆집사는 해피가 웃고갈 노릇이네요 'ㅅ')



    삼척동자부터 꼬부랑 할머니까지 삼대가 오손도손 앉아서 아내의유혹을 시청하는 모습을 상상하면..
    무섭습니다 정말..

  8. TV 틀면 가끔 나와서 별 생각 없이 볼 때가 있는데 정말 우리나라 막장 드라마의 정점을 보는 것 같습니다. 이런 드라마, 다시는 세상에 나오지 않았으면 합니다. 전편제를 안 한다고 해도 좋은 드라마를 만들 수는 있을텐데 정말 시청자들이 "우린 수준이 최악이고 최악의 드라마를 보면서도 좋아한다"고 자위(?)하고 있다는 느낌이 들어 기분이 씁쓸합니다.

    그리고 제작진이 발끈하면서 했다는 말도 어불성설인 것이... 우린 똥을 열심히 만들었으니 뭐라 하지 말고 좋게 봐 달라는 얘기 아닌가요? 똥은 아무리 열심히 만들어도 똥일 뿐입니다. 저 사람들은 자신들이 이 사회에 커다란 오점을 하나 남기고 있다는 생각은 못 하겠죠?

  9. 가치가 무너진 사회라는 말에 공감합니다.

    극예술까지는 바라지는 않지만 시청률=광고=돈이라는 일률적인 평가 기준에 경도되어 있는 이들이 가득한 우리 나라가 불쌍할 따름이죠.

  10. 그렇게 많이 비난하지 맙시다

    우선 모두가 수고하고 열심히 만든 드라마 인데 너무 몰아 붙이는 것도 좋은 광경은 아니라고 생각

    합니다.

    너무 심한 말은 되도록 이면 듣고 싶지 않은 것이 제 심정이군요.

  11. 알바생구함 2009.01.28 21:55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합법적이고 믿을 수 있는 고수익 재택알바/부업/투잡
    http://www.82go.net/lucklump

  12. 보거스 2009.01.28 22:57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우선 온 가족이 함께 모여 오손도손 TV보며 식사하는 시간대에
    막말이 오가고, 온갖 범죄가 난무하는 드라마가 방영된다는 것이 마음에 안듭니다.
    원래 드라마가 초현실성을 가지고 있다고는 하지만, 지나치죠!
    게다가 PD, 작가분들이 상업성만 가지고 자신들의 제작의도를 정당화시키니, 문제가 많은 건 사실이네요.
    하지만, 그래도 막장이라는 말 대신 좀 다른 말 찾아서 비판했으면 좋겠습니다.
    비판은 자잘못을 생각해 보려는 의도지, 상대방의 감정을 상하게 하려는 목표를 가지면 안된다고 생각합니다.
    가치와 상업성에 대한 비판의 글은 전적으로 동의합니다.
    그러나 누구라도 막장이라는 말 들으면 옳고 그름을 떠나서 감정이 상하게 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드네요.
    그러면 당연히 '내가 잘못했지'라고 자성하기 전에, '내가 뭘 잘못했는데?'라는 감정의 목소리가 먼저 나오게 되는거겠죠!'
    제 글이 또 어떤 분의 비위를 건들렸을지는 몰라도... 그냥 그렇습니다.
    저도 사실 작가, PD, 방송국 욕하면서 매일 보고 있습니다.

  13. 사이프러스힐 2009.02.01 08:34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

  14. 사이프러스힐 2009.02.01 08:34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이거 어떤 돌대가리가 쓴거야?

  15. 김성민 2009.02.02 22:04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구은재시
    구은재가본명이군오

  16. 구은재 2009.02.02 22:05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어덕게제이름을아세요

  17. 성민이 2009.02.02 22:08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누나가은주란이용해서어머니한테
    접근을햇다는거말할거에요

  18. 김성민 2009.02.02 22:13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나하고원래아는사이엿다는거
    내아내이은인줄알앗다는거
    다말할거라구요

  19. 구은재 2009.02.02 23:17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아니오해에요
    저좀믿어주세오

  20. 현진이 2009.02.02 23:26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이게무슨소리에요
    언니이름을이용해서
    나한테의도적으로접근을햇다는게
    무슨듯이냐구요

  21. 덥네용 2009.06.01 22:43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파일은 여기서 받으세요 => http://618075.downs.lv.to